용인특례시, 치유 원예 교육 통해 힐링할 도시민 15명 모집

9일부터 12일까지 시 통합예약 홈페이지서…이끼 테라리움 등 8회차 교육

이연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7/09 [08:38]

용인특례시, 치유 원예 교육 통해 힐링할 도시민 15명 모집

9일부터 12일까지 시 통합예약 홈페이지서…이끼 테라리움 등 8회차 교육

이연수 기자 | 입력 : 2024/07/09 [08:38]

[경인데일리]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식물을 가꾸며 일상의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힐링하길 원하는 도시민을 대상으로 9일부터 12일까지 치유 원예 교육 참가자를 모집한다.

 

치유 원예 교육 모습.


시민들이 원예 활동을 통해 생명의 소중함을 느끼고, 수강생들과 서로 소통하며 정서적 교감을 나누도록 돕기 위해서다.

 

교육은 오는 7월 22일부터 9월 9일까지 매주 월요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농촌테마파크 내 '다정다감 교육실'에서 열린다.

 

교육생들은 원예치료사의 지도를 받아 이끼 공을 뜻하는 코케다마, 이끼 테라리움 등을 만들며 환경적 어려움에 따라 휴면하는 이끼를 통해 나를 휴면 상태에 이르게 한 일을 되돌아보는 등 진정한 치유의 의미를 깨닫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총 8회차로 진행되는 이번 교육의 수강료와 교재비는 시가 지원하고 실습비는 일부 자부담해야 한다.

 

신청을 하려면 9일 오전 10시부터 12일 오후 3시까지 용인시 통합예약 홈페이지(https://www.yongin.go.kr/resve) 교육강좌 게시판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시는 추첨을 통해 교육생 15명을 선발한다.

 

시 관계자는 "치유농업 강좌를 통해 상처입은 시민들의 몸과 마음이 치유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용인특례시, 죽전동 탄천 폐천 부지 3000㎡에 도시숲 조성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