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진 민주당 수원병 당선인, “더 큰 정치로 보답할 것”

1만 2608표 차로 승리…“나라다운 나라 만들겠다”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4/04/11 [14:00]

김영진 민주당 수원병 당선인, “더 큰 정치로 보답할 것”

1만 2608표 차로 승리…“나라다운 나라 만들겠다”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4/04/11 [14:00]

[경인데일리]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수원병 김영진 후보가 국민의힘 방문규 후보를 누르고 당선됐다.

 

10일 치러진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김영진 후보(수원병)가 국민의힘 방문규 후보를 누르고 당선됐다. 


개표 결과 김영진 후보는 6만 4505표(55.41%)를 얻어 5만 1897(44.58%)표에 그친 국민의힘 방문규 후보를 1만 2608표 차로 승리했다.

 

김영진 후보는 “오늘의 결과는 수원시민 여러분께서 소리 높여 외쳐주신 ‘민생을 돌보지 않는 정권’에 대한 심판의 목소리”라며 “저 김영진이 그 목소리, 명령, 외침에 따르겠다. 수원의 변화를 시작한 김영진이 반드시 변화를 완성해내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겠다.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겠다”며 “수원의 큰 일꾼 김영진을 3선 의원으로 만들어주신 수원시민 여러분의 뜻을 받들어 더 큰 정치로 보답하겠다”고 약속했다. 

 

김영진 후보는 유신고, 중앙대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이재명 민주당 대표의 정무조정실장, 원내총괄 수석대표를 역임했다. 2017년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 때 이재명 민주당 대표 캠프에 합류한 7인회 핵심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용인특례시, 죽전동 탄천 폐천 부지 3000㎡에 도시숲 조성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