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행안부 주관 ‘2023년 하반기 재정집행 평가’ 우수기관 선정

재정집행 부문서 행안부 목표액의 100% 실적 내…특교세 6500만 원 확보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4/04/03 [07:52]

용인특례시, 행안부 주관 ‘2023년 하반기 재정집행 평가’ 우수기관 선정

재정집행 부문서 행안부 목표액의 100% 실적 내…특교세 6500만 원 확보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4/04/03 [07:52]

[경인데일리]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3년 하반기 재정집행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시는 이번 평가에서 재정집행 부문에서 3조 5886억 원을 집행해 행안부 목표액인 3조 5876억 원 대비 100% 집행률을 기록했다.

 

소비투자 부문에선 3분기엔 1675억 원을 집행해 행안부 목표액인 1358억 원 대비 123.4%를 기록했고, 4분기엔 2288억 원을 집행해 행안부 목표액인 2273억 원 대비 100.6%의 신속 집행 실적을 인정받았다. 

 

시는 이번 우수기관 선정으로 행정안전부의 특별교부세 6500만 원을 확보하게 됐다.

 

시 관계자는 “시의 역점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를 제고하기 위해 전 부서가 노력을 기울인 결과 좋은 성과를 거뒀다”며 “올해도 재정집행에 내실을 기해 지역 경제의 근간인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행정안전부는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전국 243개 지방자치단체의 신속집행 실태를 재정집행과 소비‧투자 등 2개 부문으로 평가해 우수기관을 표창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용인특례시, 상갈동에 스마트도서관 11호점 문 열어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