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의회 청소년 지방자치아카데미, 역북초등학교·문정중학교 참여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4/04/02 [19:09]

용인특례시의회 청소년 지방자치아카데미, 역북초등학교·문정중학교 참여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4/04/02 [19:09]

[경인데일리] 용인특례시의회(의장 윤원균)에서 운영하는 '청소년 지방자치아카데미'에 2일 역북초등학교 4학년 25명, 문정중학교 1학년 22명이 참여했다.

 

용인특례시의회 '청소년 지방자치아카데미'에 2일 역북초등학교 4학년 25명, 문정중학교 1학년 22명이 참여했다.

 

학생들은 의회 청사를 견학하고, 의회의 역할과 기능, 지방자치에 대한 교육을 받은 후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또한, 박인철 의원, 장정순 자치행정위원장을 만나 의회에 관한 궁금한 사항에 대해 질문하고 답변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모의의회를 개회해 「스쿨존 어린이 보호에 관한 조례안」을 안건으로 상정해 학생들이 의장, 의정팀장, 의원 등 역할을 나누어 정책이 결정되기 위해 거치는 합리적인 의사결정 과정을 체험했다.

 

학생들을 만난 박인철, 장정순 의원은 "학생들이 지방자치를 현장에서 학습할 수 있는 기회가 됐길 바란다. 지방자치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민주적 가치관을 정립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특례시의회 청소년 지방자치아카데미는 용인시 관내 초·중·고등학생 및 청소년 구성 단체를 대상으로 의회 체험 기회를 제공해, 대의제 민주주의 및 지방자치 제도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의회의 기능과 역할에 대한 중요성을 일깨우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용인특례시, 상갈동에 스마트도서관 11호점 문 열어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