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주거복지센터, 2024년 '찾아가는 상담’ 운영

4일(11시~14시) 경기대학교에서 청년 대상 ‘24년도 첫 찾아가는 상담 시행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4/04/01 [10:41]

경기도 주거복지센터, 2024년 '찾아가는 상담’ 운영

4일(11시~14시) 경기대학교에서 청년 대상 ‘24년도 첫 찾아가는 상담 시행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4/04/01 [10:41]

[경인데일리] 경기주택도시공사(GH)는 오는 4일 수원 경기대학교에서 대학생, 청년 대상으로 주거복지 서비스 일환으로 2024년 ‘찾아가는 상담’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경기대 방문에서는 대학생, 청년들을 대상으로 경기주택도시공사, LH 수원권 주거지원종합센터, 수원도시재단, 신용회복위원회 수원지사, 경기중앙지방법무사회, 경기대학교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등 수원 소재 기관들이 상담 협의체를 구성해 ▲공공임대주택, ▲주택금융제도, ▲주거비 지원, ▲전세피해 법률상담, ▲신용회복 상담, ▲진로취업 등에 대한 상담을 지원한다.

 

그간 찾아가는 상담 서비스는 유동인구 밀집 지역인 수원역 환승센터에서 제공해 왔으나, 경기도 주택정책과 등 ‘경기도 주거복지 상담협의체’ 10개 기관의 의견을 반영해 올해는 주거복지 상담 수요가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대학교 및 도내 31개 시·군 지자체를 대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현장상담은 4월 4일(오전11시~오후2시) 경기대학교 인문경상대학(예지관) 앞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현장 방문 상담이 어려운 경기도민도 경기주거복지포털(housing.gg.go.kr)을 통해 종합적인 주거지원정보를 얻을 수 있다.

 

경기주택도시공사 김세용 사장은 “GH는 도민의 공기업으로서 경기대학교를 시작으로 찾아가는 현장 상담을 통해 도민에게 먼저 다가가는 종합 주거복지 서비스를 펼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용인특례시, 상갈동에 스마트도서관 11호점 문 열어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