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립미술관, 미디어아트 '변화와 변환'展 성황리에 마무리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4/03/29 [16:09]

오산시립미술관, 미디어아트 '변화와 변환'展 성황리에 마무리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4/03/29 [16:09]

[경인데일리] 오산시립미술관 미디어아트 특별기획 ‘변화와 변환’展이 지난 24일 성황리에 종료됐다.

 

오산시립미술관 미디어아트 특별기획 ‘변화와 변환’展


이번 전시는 아날로그에서 디지털로 ‘변화’하는 세상 속 ‘변환’을 주제로 감성을 접목한 신기술 콘텐츠가 주를 이룬 미디어아트 전시로 국내 정상급 작가 7인(김홍년, 노진아, 송창애, 이이남, 이재형, 최종운, 한호)이 참여하였고 전시기간 동안 외국인 등 13,000명 이상의 관람객에게 뜨거운 호평을 이끌어냈다.

 

완성된 결과물만을 감상해야 했던 전통적인 예술과는 달리 관객이 참여하는 인터랙티브 작품으로 미술관을 방문한 남녀노소 모든 관람객에게 즐거움과 흥미로움을 선사했고 관내 소방서, 경찰서, 어린이집 및 유치원 등 많은 단체관람객이 전시 종료일까지 끊이지 않았다.

 

오산시립미술관 관계자는 "관람객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에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시민의 문화예술향유를 위한 다양한 전시를 기획할 예정이니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오산시립미술관에서는 오는 5월 한국·프랑스 해외교류전 '다름에서 tolerance까지'가 진행될 예정이다. 운영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고, 휴관일은 매주 월요일이다.

 

자세한 내용은 전화(031-379-9990) 또는 오산문화재단 홈페이지(https://www.osan.go.kr/art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용인특례시, 상갈동에 스마트도서관 11호점 문 열어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