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조석환 의장, “민주주의와 인권 위해 투쟁하고 있는 모든 미얀마 시민들 적극 지지"

8일, 미얀마 출신 수원이주민센터 대표자와 간담회 가져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3/08 [16:56]

수원시의회 조석환 의장, “민주주의와 인권 위해 투쟁하고 있는 모든 미얀마 시민들 적극 지지"

8일, 미얀마 출신 수원이주민센터 대표자와 간담회 가져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1/03/08 [16:56]

[경인데일리] 수원시의회 조석환 의장은 8일 집무실에서 미얀마 출신의 수원이주민센터 킨 메이타 대표를 만나 미얀마 민주주의 회복을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는 최찬민 의원과 김미숙 다문화정책과장이 함께했다.

 

 

팔달구 매산동에 소재한 수원이주민센터는 지역 이주민을 대상으로 한국어 교육 프로그램 운영, 임금체불과 아동폭력 등 애로사항을 상담하는 등 이주민 인권개선을 위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이 센터에 2016년부터 대표직을 맡고 있는 킨 메이타 대표는 다문화정책 활성화를 위한 강의와 도서 집필 활동 등을 이어오며, 새롭게 한국을 찾는 이주민들에게 '길잡이' 역할을 맡고 있다. 

 

킨 메이타 대표는 현재 유혈사태가 속출하고 있는 미얀마 군부의 야만적인 무차별 탄압 사태를 전하며, “국제사회의 관심과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조석환 의장은 “미얀마 민주주의와 인권을 위해 피흘리며 투쟁하고 있는 모든 미얀마 시민들을 적극 지지한다”며, “시의회 차원에서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곽상욱 오산시장, 한신대에서 명예 문학박사 학위 받아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