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제6기 SNS 시민 서포터즈' 발대

다양한 연령층 시민 30명으로 구성.. "시 곳곳의 다채로운 소식 전할 것"

이연수 기자 | 기사입력 2021/03/04 [18:19]

용인시, '제6기 SNS 시민 서포터즈' 발대

다양한 연령층 시민 30명으로 구성.. "시 곳곳의 다채로운 소식 전할 것"

이연수 기자 | 입력 : 2021/03/04 [18:19]

[경인데일리] 용인시는 4일 시청 비전홀에서 제6기 SNS 시민 서포터즈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발대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올해 SNS 시민 서포터즈는 앞선 1월 20일부터 2월 14일까지 용인시 대학생과 직장인을 대상으로 모집했다. 

 

SNS 활용 정도와 서포터즈 활동 경력, 기사 작성 능력 등을 고려해 선발했으며 20대부터 50까지의 다양한 연령층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오는 12월 말까지 용인 시정 전반은 비롯해 문화, 생활 정보 등 다양한 소식을 취재해 시 공식블로그를 통해 독자들에게 전할 예정이다.

 

시는 시민 서포터즈에 취재에 필요한 소정의 활동비를 지급하고 매달 활동 실적이 우수한 사람에겐 인센티브를 부여할 방침이다.

 

또 서포터즈의 역량을 높일 수 있도록 글쓰기, 사진촬영 기법 등 취재에 도움이 되는 교육도 병행한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코로나19로 SNS 시민 서포터즈의 역할이 더 중요해졌다”며 “시의 다양하고 생생한 소식을 다채로운 시각으로 취재해 시민들에게 전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6년 제1기로 시작한 용인시 SNS 시민 서포터즈는 시민의 눈높이에 맞춘 시 곳곳의 생생한 소식을 전하며 시의 소통창구 역할을 해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곽상욱 오산시장, 한신대에서 명예 문학박사 학위 받아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