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장안구, '청소년 탈선 예방 합동 캠페인' 펼쳐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0/12/05 [09:08]

수원시 장안구, '청소년 탈선 예방 합동 캠페인' 펼쳐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0/12/05 [09:08]

[경인데일리] 수원시 장안구는 지난 3일 건전한 청소년 문화 육성 및 탈선 예방을 위해 수능을 마친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청소년 탈선 예방 합동 캠페인’을 추진했다. 

 

 

이번 캠페인은 이범선 장안구청장과 법무부 법사랑위원 장안지구협의회 위원들이 함께 참여했다. 참여자들은 송죽동·조원동 일대에서 청소년 보호 홍보물을 나눠주며 청소년에 대한 지역사회 관심을 제고시켰다.

 

또 지나가는 주민들에게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방역물품을 배부하며 방역지침 준수를 당부했다.

 

이범선 장안구청장은 “수능 후 긴장감이 해소된 청소년들이 자칫 유해환경에 노출되지 않도록 앞으로도 홍보와 계도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삼성전자, 30억 원 규모 ‘수원페이’ 구매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보탠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