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7일부터 도내 유.초.중.고 거리두기 2.5단계 적용.. 학교 밀집도 1/3 준수

소규모학교, 농산어촌 및 특수학교(급)는 2.5단계까지 교육공동체 의견 수렴해 학교 자율 결정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0/12/05 [09:01]

경기도교육청, 7일부터 도내 유.초.중.고 거리두기 2.5단계 적용.. 학교 밀집도 1/3 준수

소규모학교, 농산어촌 및 특수학교(급)는 2.5단계까지 교육공동체 의견 수렴해 학교 자율 결정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0/12/05 [09:01]

[경인데일리]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이달 7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조치인 유ㆍ초ㆍ중ㆍ고등학교 밀집도 1/3을 적용한다고 밝혔다.

 

 

도교육청은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격히 늘고 있어 학생 보호를 위한 선제 조치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판단해 이같은 조치를 취했다.

 

이에 따라 유치원과 초ㆍ중학교는 기존 밀집도 1/3을 유지하지만, 도내 480개 고등학교가 밀집도를 2/3에서 1/3로 조정해야 한다.

 

60명 이하 유치원과 학생 300명 내외의 초ㆍ중ㆍ고등학교, 농산어촌과 특수학교(급)의 경우 공동체 의견을 수렴해 학교가 밀집도를 자율 결정할 수 있다.

 

도교육청 백경녀 학교교육과정과장은 “도교육청의 이 같은 조치는 학생 보호를 위한 선제 조치”라며, “수능 이후 고등학교 3학년 교육과정 운영을 내실화하고,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삼성전자, 30억 원 규모 ‘수원페이’ 구매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보탠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