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종합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성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 방글라데시 국적 20대 여성
기사입력  2020/06/25 [14:19] 최종편집    박진영 기자

[경인데일리] 화성시는 25일 12시 기준 관내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화성시 확진자는 41명으로 늘었다.

 

 

화성시 41번 확진자는 비봉면에 거주하는 방글라데시 국적 20대 여성으로, 지난 18일 방글라데시에서 입국했다.

 

무증상(해외입국자 전수검사 대상)으로 24일 오전 10시 5분 동탄보건지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고, 25일 오전 10시 50분 확진 판정을 받고 국가지정병원으로 이송 예정이다.

 

확진자는 공항에서부터 안심택시를 이용해 자가격리 주소지까지 이동했으며, 외출은 하지 않았다고 진술했다.

 

시는 자가격리 중인 동거인 3명의 검체를 채취하고, 확진자 이송 후 자택 및 주변 방역을 실시할 예정이며,  접촉자와 이동동선에 대해서는 심층 역학조사가 끝나는 대로 신속하게 공개할 계획이다.

ⓒ 경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