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종합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철모 화성시장, “화산동 ‘도심 속 마을숲 조성사업’.. 진행하겠다”
화성시, 2020년 첫 ‘화성시민 지역회의’ 개최
기사입력  2020/01/23 [08:33] 최종편집    박진영 기자

【산수화기자단=경인데일리】“이 의견은 매우 좋습니다. 기본적으로 시에서는 ‘하겠다’는 입장입니다.”

 

▲  서철모 화성시장

 

화산동에서 제안한 ‘도심 속 마을숲 조성사업’에 대한 서철모 화성시장의 명쾌한 답변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22일 저녁 화산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열린 ‘동부1권역 화성시민 지역회의’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이날 지역회의는 올해 들어 첫 지역회의다. 

 

동부1권역에는 봉담읍, 화산동, 기배동, 정남면 등 4개 읍면동이 속한다. 동부1권역 지역위원 40여 명이 참석했다. 서철모 시장이 참석해 회의 과정에 함께 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지난해 11월 화산동에서 제안한 ‘도심 속 마을숲 조성사업’에 대해 답변했다.

 

서 시장은 “저수지 6곳이 모두 화산동에 있다. 이 의견은 매우 좋다”며 “기본적으로 시에서는 ‘하겠다’는 입장이다”라고 말했다.

 

서 시장은 이어 “올해 화산동은 주민자치회로 전환된다”며 “주민자치회와 논의해서 추진하겠다. 주민자치회에서 어떻게 마을숲을 조성할 것인지 안을 내면 특별한 하자가 없는 한 그대로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서 시장은 “어떤 수종의 나무를 심을 것인지까지도 주민자치회에서 결정하게 할 것”이라며 “시에서는 지원만 하고 주민이 만드는 공원이 될 것으로, 주민의 뜻을 최대한 반영해서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 이 기사는 산수화기자단 공동취재 기사입니다. 산수화기자단은 경기타임스, 경인데일리, 경인투데이, 뉴스파노라마, 뉴스Q, 투데이경제입니다.

ⓒ 경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