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경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화성시, 2020년 행복화성지역화폐 총 438억 원 발행 목표
최대 월 5만 원, 연간 60만 원 추가 적립금 제공
기사입력  2020/01/15 [10:09] 최종편집    박진영 기자

【경인데일리】화성시가 지역화폐의 인기에 힘입어 올 한 해 동안 상시 10%의 인센티브를 제공하기로 했다.

 

 

인센티브가 적용되는 구매 한도는 월 50만원, 연간 600만 원으로, 추가 적립되는 금액으로 환산하면 연간 최대 60만 원에 달한다.

 

시는 지난해 첫 발행된 행복화성지역화폐의 일반 발행액이 당초 목표치였던 120억 원을 훌쩍 넘긴 173억 원을 달성하면서 본격적으로 지역화폐 활성화에 사활을 걸겠다는 방침이다.   

 

이에 올해 일반 발행액 목표는 전년 대비 127억 원 늘어난 총 300억 원으로 책정됐다. 정책 발행액 등을 포함하면 총 438억 원이다.

 

상시 6%였던 인센티브는 10%로 확대됐으며, 올 연말까지 편의성을 높인 모바일상품권을 도입해 소비자 구매력을 한층 높인다는 계획이다. 

 

또한 기존에 모바일이나 NH농협은행을 통해서만 발급이 가능했던 점을 보완해 올 상반기 중으로 지역 농협 등 오프라인 발급처를 확대하고, 사용처도 점차적으로 늘릴 예정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현재 행복화성지역화폐 사용처는 총 3만 5천여 개소로 신용카드 대비 저렴한 수수료로 소상공인에게도 호응이 높다”며, “더 많은 시민들이 지역경제를 살리는 현명한 소비생활에 동참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행복화성지역화폐 발급건수는 화성시 인구의 16%에 해당하는 5만 1,697건이며, 매출처별로는 음식점, 학원, 편의점에서 가장 많이 사용된 것으로 나타났다. 

 

행복화성지역화폐는 지역 내 전통시장을 비롯해 연 매출 10억 원 이하 소상공인 사업장(음식점, 편의점, 미용실, 학원, 정육점 카페 등)에서 사용할 수 있는 카드 형태의 대안화폐로 복합 쇼핑몰, 대형마트, 단란주점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 경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