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경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지스타 2019’ 참가.. 계약추진액 4,467만 달러 달성
4,467만 달러 상당 계약추진, 상담 283건, 계약 체결 2건, MOU 체결 1건 성과
기사입력  2019/11/20 [09:43] 최종편집    박진영 기자

【경인데일리】경기도는 도내 게임기업 19개사와 함께 지난 14일부터 16일까지 사흘간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열린 ‘지스타(G-STAR)2019’에 참가해 지난해 2,064만 달러보다 2배 이상 많은 4,467만 달러 상당의 계약추진 성과를 달성했다고 20일 밝혔다.

 

 

도는 도내 게임기업의 해외시장 판로 개척을 지원하고자 행사장 내 ‘경기도관’을 마련하고 북미, 유럽, 태국 등 세계 각지에서 온 해외 바이어와의 1:1 비즈매칭 및 통역 지원을 실시했다.

 

총 283건에 달하는 상담을 진행한 결과, 도내 19개 기업은 세계 각지에서 온 바이어들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으며 지난해보다 2배 이상 많은 계약추진액을 달성하는 성과를 거뒀다.

 

대표적으로, ㈜캐럿게임즈는 ‘레트로봇’과 포텐독 IP를 활용한 게임 개발에 관한 계약을 체결한데 이어 ‘웨이투빗’과 블록체인을 활용한 게임을 개발한 뒤 블록체인 플랫폼에 연계하는 내용의 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와 함께 엔유소프트의 ‘삼국지무한대전’은 중화권 게임 기업들의 높은 관심을 받으며 총 19건의 상담을 통해 총 1,121만 달러의 계약 추진액을 달성했으며, 경기도콘텐츠진흥원은 동남아의 대표적인 게임 퍼블리셔인 ‘갓라이크 게임즈(Godlike games)’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하며 도내 게임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이밖에도 ▲트라이픽스 ‘와이드크로스’ (430만 달러) ▲머신건즈 ‘아바벨 카드베틀’ (370만 달러) ▲인플루전 ‘스톰본:패인 오브 메모리’ (185만 달러) 등도 중국, 동남아, 유럽바이어들의 높은 관심을 이끌어내며 글로벌 진출의 발판을 마련하는데 성공했다.

 

특히 도는 경기콘텐츠진흥원과 함께 오는 2020년 5월 14일부터 17일까지 고양 킨텍스에서 개최될 예정인 경기도 게임축제인 ‘2020 PLAY X4’ 홍보관을 운영, 12개사와 심도깊은 논의를 진행하며 행사의 성공적 개최 가능성을 높이기도 했다.

 

임문영 도 미래성장정책관은 “이번 지스타 행사를 통해 역량있는 도내 중소 게임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 가능성을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도내 게임기업이 해외게임 시장에 활발하게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경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