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종합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산시, 미세먼지 대응.대책 사업 본격 추진
기사입력  2019/09/11 [19:43] 최종편집    이연수 기자

【경인데일리】오산시(시장 곽상욱)는 본격적으로 미세먼지가 심해지는 시기에 앞서 미세먼지 대응.대책을 위한 사업을 적극 추진한다. 

 

 

시는 미세먼지특별법 시행에 따른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의 조기폐차 및 저감장치 부착 사업의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운행경유차 저공해 사업이 올 상반기에 조기마감 됐다. 

 

이에 따라 오산시의회는 2일부터 10일간 진행된 제244회 임시회의에서 본 예산의 3배에 해당하는 79억 원의 미세먼지 대책에 대한 추경예산을 결의하였다. 

 

이 사업비가 확보됨에 따라 오산시의 배출가스 5등급차량의 3,000대 이상 차량에 대하여 저공해조치를 추진할 수 있게 되었으며, 오산시는 사업비가 소진 될 때까지 운행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실시간 미세먼지 측정을 위한 측정소 설치 및 알리미사업과 간이측정기 구입에 대한 예산도 확보되어 지역별 미세먼지에 대한 측정과 환경취약계층에 대한 개선사업 ․ 컨설팅을 실시함으로 오산시민이 발생농도에 따라 마스크착용, 야외활동 자제 등 보다 빠르게 미세먼지에 대응하고 미세먼지로부터 더욱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경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