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종합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산시, '제74주년 광복절' 경축행사 개최
기사입력  2019/08/16 [09:18] 최종편집    박진영 기자

 【경인데일리】오산시(시장 곽상욱)는 8월 15일 광복 74주년을 맞이하여 경축행사를 개최했다.

 

 

시청 대회의실에서 오전 10시부터 시작한 이번 행사는 식전공연인 모듬북 공연을 시작으로 국민의례, 독립유공자 유족 소개,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 위원회에서 제작한 기념영상물을 상영했으며, 이어서 유족대표의 인사말씀, 기념사·경축사순으로 진행됐다.
 
독립유공자 故 배승환의 외손자 최경웅씨는 인사말에서 만주 지방에서 독립운동에 힘쓰시고 국내에서도 신흥무관학교 입학을 위해 청․장년을 모집하다 일제에 붙잡힌 외조부를 떠올리며, 끝내 말을 잇지 못해 참석자들의 마음을 울렸다.

 

이어서 진행된 심훈의 ‘그날이 오면’ 기념詩 낭송으로 시민들에게 일제강점기 당시 빼앗긴 조국을 되찾고자 했던 강인한 의지를 느낄 수 있었으며, 이후 품격 있는 성악과 신나는 줄넘기공연으로 광복의 기쁜 분위기를 북돋았고 광복절노래, 다함께 만세삼창을 끝으로 막을 내렸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기념사에서 “암울했던 일제의 식민통치에서 벗어나 나라를 되찾은 지 꼭 74년이 되는 날이라 감격스럽다.”면서 "무도한 일본 아베정권의 적반하장 경제전쟁으로 마음이 무겁지만 우리는 굴복하지 않고 반드시 이겨낼 것"이라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광복 70주년에 이어 4년 만에 시 자체적으로 준비한 올해 광복절을 시작으로 앞으로는 매년 추진할 계획"이라며, "궂은 날씨에도 참석해주신 많은 시민 여러분께 감사하고 나라사랑하는 마음을 모두가 굳게 가졌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부대행사로 시청 1층 로비와 행사장 입구에 2019년 이달의 독립운동가 게시, 옛 오산 사진전시, 8․15 메시지보드도 진행되었다.

 

 

 

ⓒ 경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