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의회, 소외계층 위한 '사랑의 연탄나눔 봉사' 펼쳐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3/11/30 [18:13]

용인특례시의회, 소외계층 위한 '사랑의 연탄나눔 봉사' 펼쳐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3/11/30 [18:13]

[경인데일리] 용인특례시의회(의장 윤원균)는 30일 저소득 가정에 연탄을 지원하고, 배달하는 '2023년 사랑의 연탄나눔 봉사'를 진행했다.

 

용인특례시의회(의장 윤원균)는 30일 '2023년 사랑의 연탄나눔 봉사'를 진행했다.

 

이번 활동은 매서운 겨울을 나는 어려운 이웃에게 연탄을 나눔으로써 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지낼 수 있도록 작지만 훈훈한 온기를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의원들과 의회사무국 직원들은 기흥구 하갈동에 거주하는 가정에 연탄 500장을 직접 배달하고, 생필품을 지원하며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윤원균 의장은 "추운 날씨에 나눔을 통해 따뜻한 겨울을 보내는데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 의회는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웃을 지원하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특례시의회에서는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실천하기 위해 매달 어려운 이웃을 위한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도민 찾아주는 ‘희망보듬이’ 올해 3만 명 모집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