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권재 오산시장, 지역 방범단체와 야간 합동순찰 나서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2/09/30 [15:36]

이권재 오산시장, 지역 방범단체와 야간 합동순찰 나서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2/09/30 [15:36]

[경인데일리] 이권재 오산시장이 지난 29일 자율방범순찰연합대, 민간기동순찰대, 민간기동순찰대 여성대와 함께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야간 방범순찰에 나섰다.

 

이권재 오산시장이 지역 방범단체와 야간 합동순찰을 하고 있다.

 

이번 합동순찰에는 이권재 오산시장, 최기상 자율방범순찰대장, 이영주 민간기동순찰대장, 정경화 민간기동순찰대 여성대장 등 방범단체 대원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오산지구대를 시작으로 운암단지 인근, 문화의 거리주변 등 안전 취약 지역과 우범지대를 중심으로 1시간 가량 순찰하며 안전을 살폈다.

 

이날 순찰에 앞서 이권재 시장은 방범단체 대원들과 미리 만나 방범단체 운영 애로사항을 경청하고, 향후 오산시의 안전관리 방안에 대해 논의를 하는 등 자율방범 활동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이권재 오산시장은 “바쁜 와중에도 오산시의 안녕과 발전을 위해 힘써주시고 계시는 자율방범대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앞으로도 사명감을 가지고 자율방범단체의 활동에 최선을 다해 주길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수원시 축만제에서 수거한 야생조류 폐사체에서 조류인플루엔자 검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