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행안부 주최 ‘2022년 지방자치단체 공유재산 대상’ 장려상 수상

‘공유재산 스마트 일제 정비 사업’으로 우수한 평가받아

양희상 기자 | 기사입력 2022/09/30 [12:59]

수원시, 행안부 주최 ‘2022년 지방자치단체 공유재산 대상’ 장려상 수상

‘공유재산 스마트 일제 정비 사업’으로 우수한 평가받아

양희상 기자 | 입력 : 2022/09/30 [12:59]

[경인데일리] 수원시가 지리정보체계 프로그램(QGIS)을 활용한 ‘공유재산 스마트 일제 정비 사업’으로 ‘2022년 지방자치단체 공유재산 대상(大賞)’에서 장려상을 받았다.

 

 ‘2022년 지방자치단체 공유재산 대상(大賞)’ 시상식에서 수원시 공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행정안전부가 주최하고, 한국지방재정공제회가 주관하는 ‘지방자치단체 공유재산 대상’은 공유재산을 효율적으로 관리·활용해 지방재정 발전에 탁월한 성과를 거둔 우수 지자체(11개)를 선정해 수여하는 상이다. 시상식은 지난 27일 ‘소노벨 천안’ 리조트에서 열렸다. 

 

수원시는 ▲지자체 노력도 ▲사업의 독창성 ▲협력성 ▲효과성 ▲활용·확산 가능성 등 모든 항목에서 골고루 높은 점수를 받아 장려상을 받았다. 

 

수원시는 공유재산 정보의 정확성을 높이고, 공유재산을 효율적으로 활용·관리하기 위해 올해 3월부터 공유재산 스마트 일제 정비 사업을 운영했다. 공유재산은 지방자치단체에서 취득하고 관리하는 건물·토지(동행정복지센터 건물·공용주차장 등)를 말한다. 

 

수원시 공유재산의 등기·등록 사항과 공유재산시스템(공유재산 취득·처분 등을 관리하는 공무원 전용 전산 시스템) 현황 간 불일치 사항을 전수 조사하고, 일제 정비해 정확성을 높이는 것이 핵심이다. 수원시가 소유한 공유재산 전체를 대상으로 정비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올해부턴 ‘QGIS 프로그램(공간 데이터 보기(view)·편집·분석을 제공하는 지리 정보 체계(GIS) 응용 프로그램)’과 드론을 활용한 새로운 조사 방식을 도입해 공유재산 현황을 조사한 결과, 전문 분야 용역 체결 없이 자체 인력(공무원)을 활용한 비예산 업무 수행으로 약 3억 원의 예산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뒀다.

 

수원시 관계자는 “수원시가 전국 최초로 운영한 ‘공유재산 스마트 일제 정비 사업’이 우수한 평가를 받게 돼 진심으로 뿌듯하다”며 “이번 사업이 전국 지자체로 확산돼 공유재산을 효율적으로 활용·관리하는 본보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수원시 축만제에서 수거한 야생조류 폐사체에서 조류인플루엔자 검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