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 “청사 이전 후 고등동 지역발전에 지속적 관심 가질 것”

21일 ‘찾아가는 현장도의회’ 고등동행정복지센터 방문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2/01/21 [18:26]

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 “청사 이전 후 고등동 지역발전에 지속적 관심 가질 것”

21일 ‘찾아가는 현장도의회’ 고등동행정복지센터 방문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2/01/21 [18:26]

[경인데일리]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더민주, 수원7)이 “의회가 고등동에서 만든 역사를 소중히 간직하고, 청사 이전 이후의 지역발전 등 상생 방안을 모색하겠다”면서 청사 이전에 따른 소회를 전했다.

 

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이 21 고등동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정담회를 하고 있다.

 

장현국 의장은 청사 이사 작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21일 수원시 고등동행정복지센터에서 이현돈 동장을 만나 청사 이전 이후의 구청사 활용 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찾아가는 현장도의회’ 일환으로 추진된 이날 정담회에는 이계삼 경기도의회 사무처장, 조인원 경기도 자산관리팀장, 김형진 고등동행정복지센터 행정민원팀장, 박정순 매산동행정복지센터 행정민원팀장이 함께 했다.

 

장현국 의장은 “경기도의회가 서울 셋방 살림을 정리하고 수원시 고등동에 자리 잡은 지 어느덧 30년이 됐다”라며 “긴 세월 주민과 함께 이룩한 많은 일을 뒤로 하고 떠나는 발걸음이 무겁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도의회와 도청사 이전 이후 지역경제 침체에 대한 주민들의 걱정이 클 것”이라며 “이전 이후 새로운 공공기관이 구청사에 입주할 예정으로, 이들 기관이 고등동에서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가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이현돈 동장은 “의회 구청사 등이 주민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주민중심 기관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저희도 관심을 갖고 노력하겠다”라고 답했다.

 

한편, 경기도의회는 1993년 2월부터 사용해 온 수원시 팔달구 효원로1(고등동 1-1) 청사를 떠나 광교 신청사에서 의정 업무를 시작한다.

 

이사 작업은 21일부터 23일까지 3일 간 이뤄지며 업무 개시일은 24일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 연간 120만 원 ‘청년 복지포인트’ 1차 참여자 1만 명 모집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