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 이끌어갈 지역 주민 대상 입문교육 실시

20일, ‘징검다리 활력스쿨’ 개강.. 2월까지 4기수 총 120명 교육

조민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1/20 [14:01]

화성시,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 이끌어갈 지역 주민 대상 입문교육 실시

20일, ‘징검다리 활력스쿨’ 개강.. 2월까지 4기수 총 120명 교육

조민희 기자 | 입력 : 2022/01/20 [14:01]

[경인데일리] 화성시가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을 이끌어갈 액션그룹 발굴을 위해 20일 서신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징검다리 활력스쿨’을 개강했다. 

 

 징검다리 활력스쿨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은 도시와 농촌의 지역격차를 해소하고 주민 주도의 농촌경제 특화산업을 육성해 농업과 농촌에 새로운 활력을 더하는 사업이다. 

 

2023년까지 국비를 포함 총 70억 원이 투입되며, 팔탄면에는 농산물 가공을 위한 ‘징검다리 가공센터’가, 서신면 궁평항 인근 화성호 간척지 제4공구에는 농산물의 유통과 소비, 관광산업 육성을 위한 ‘징검다리 활력센터’ 등이 조성된다. 

 

특히 이번 징검다리 활력스쿨은 활력센터를 운영할 액션그룹을 발굴하고자 서신면 주민 총 120명을 대상으로 20일부터 오는 2월까지 총 4기에 걸쳐 각 4회씩 진행된다.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의 이해부터 사업 세부 운영 방안과 공유경제를 다루며, 교육 수료자에게는 식품생산, 가공, 바리스타, 체험, 외식분야 경영실무 등 전문 교육도 제공될 예정이다. 

 

김조향 농식품유통과장은 “활력센터는 관 주도가 아니라 지역 주민과 청년이 함께 운영함으로써 지속가능한 농촌을 이끄는 이정표가 될 것”이라며,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 연간 120만 원 ‘청년 복지포인트’ 1차 참여자 1만 명 모집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