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화성형 그린뉴딜 자원순환 인프라 구축 시범사업' 업무협약 체결

1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SK지오센트릭(주), 수퍼빈(주)과 협약 체결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2/01/18 [20:09]

화성시, ‘화성형 그린뉴딜 자원순환 인프라 구축 시범사업' 업무협약 체결

1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SK지오센트릭(주), 수퍼빈(주)과 협약 체결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2/01/18 [20:09]

[경인데일리] 화성시가 인공지능 순환자원 회수로봇을 활용한 자원순환 인프라 구축에 나섰다.

 

'화성형 그린뉴딜 자원순환 인프라 구축 시범사업' 업무협약식

 

시는 1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SK지오센트릭(주), 수퍼빈(주)와 ‘화성형 그린뉴딜 자원순환 인프라 구축 시범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SK지오센트릭(주)는 순환자원 수집 및 재활용에 필요한 연구 개발을, 수퍼빈(주)는 인공지능 순환 회수용 로봇 개발과 장비 보급, 운영을 맡았다. 

 

또한 시는 사업에 필요한 행정지원과 함께 페트병 수집 포인트제를 도입할 계획이다. 

 

포인트제는 순환자원 회수로봇에 시민들이 재활용이 가능한 페트병을 투입하면 포인트를 적립해 주는 것으로 적립된 포인트는 현금으로 환전이 가능하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오는 2025년 수도권 매립지의 사용종료 예정에 따라 쓰레기 처리와 자원 재활용 방안을 모색 중”이라며, “첨단기술 활용과 시민 참여 문화 확산으로 친환경 도시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순환자원 회수로봇은 올해 6억 원의 예산이 투입돼 관내 30개소에 설치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 연간 120만 원 ‘청년 복지포인트’ 1차 참여자 1만 명 모집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