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2022년 경기도교육청 교육정책국, 4개 직속기관 예산심의

"형식적 사업추진이 아닌 공감을 얻는 예산편성 및 사업 추진 필요"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1/11/24 [09:50]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2022년 경기도교육청 교육정책국, 4개 직속기관 예산심의

"형식적 사업추진이 아닌 공감을 얻는 예산편성 및 사업 추진 필요"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1/11/24 [09:50]

[경인데일리]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위원장 정윤경)는 23일, 2022년도 경기도교육청 교육정책국과 경기도학생교육원, 4.16민주시민교육원, 경기도평화교육연수원, 경기도혁신교육원에 대한 예산심의를 이어갔다. 

 

 

교육기획위원회 의원들은 G-스포츠클럽 대응과 관련하여 지자체와의 사전협의사항에 대한 감액없는 반영, 전국소년체전 참가선수 격려예산 반영을 통한 선수 사기진작, 친일인사가 만든 교표와 교가를 민주적 의사결정과정을 거쳐 새로 만들 경우 예산지원 노력, 12년 된 혁신학교사업에 대한 지속적인 예산투입 재검토 요청, 선배동행프로그램 운영시 명확한 방향 설정 등 교육정책국과 직속기관에 대한 뜨거운 논의를 이어갔다.

 

김우석 의원(더민주, 포천1)은 학생이 학습기계가 아닌 비판과 실천이 있는 민주시민으로 성장해야 한다며 형식적 사업운용을 지양하고 적극적인 사업 추진을 당부했다. 김은주 의원(더민주, 비례)은 학교내 교육공동체간 갈등해소와 조직문화 개선을 위한 민주적 학교문화 조성을 요청하는 등 민주시민교육에 대한 많은 질의가 있었다. 

 

이진 의원(더민주, 파주4)은 독도에 대한 역사적 고증이 많은데도 불구하고 막상 답변이 쉽게 나오는 사람은 많지 않다며,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독도교육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정윤경 위원장은 수업중 교직원 투명마스크 사용의 필요성을 언급하며, 유아와 특수교육 대상학생 언어발달과 문해교육을 위해 사용을 적극적으로 검토해 줄 것을 요청했다. 

 

정 위원장은 학부모와 주민의 공감을 얻는 혁신학교 추진, 과밀과 고교학점제에 대비한 면밀한 교원정책수립, G-스포츠클럽 활성화를 위한 경기도단위 협의와 참여 유도, 시대의 흐름을 선도할 수 있는 직속기관에 대한 관심과 투자 등을 요청하며 이날 회의를 마무리 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 “2021년 경기뉴스광장 최고 뉴스를 뽑아주세요”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