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2021 ITF IMG 오산국제주니어 테니스 투어대회’ 13일 개최.. 5개국 참가

13일부터 20일까지 오산시립테니스장에서 진행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1/11/11 [11:54]

오산시, ‘2021 ITF IMG 오산국제주니어 테니스 투어대회’ 13일 개최.. 5개국 참가

13일부터 20일까지 오산시립테니스장에서 진행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1/11/11 [11:54]

[경인데일리] 오산시(시장 곽상욱)가 한국을 비롯 미국 영국 일본 독일 등 5개국 18세 이하 주니어선수들이 참가하는 ‘2021 ITF IMG 오산국제주니어 테니스 투어대회’를 13일부터 20일까지 8일 동안 오산시립테니스장에서 개최한다.

 

 

이번 국제대회는 국제테니스연맹(ITF) 주니어 4그룹 대회로서 각국에서 모인 18세 이하의 주니어선수들이 활발한 교류와 경기를 통해 국제적인 선수로 성장하도록 기회를 열어주는 대회다. 이번 대회에는 한국, 미국, 영국, 일본, 독일 5개국에서 120여 명이 참가한다.

 

이번 대회는 국제테니스연맹과 대한테니스협회(KTA)가 주최하고 오산시와 대한체육회, 국민체육진흥공단, 문화체육관광부, 오산시체육회, 오산시테니스협회가 후원한다. 대회가 열리는 오산시립테니스장은 국제테니스연맹의 공인 인증을 받은 경기장이다. 

 

경기는 남·녀 단식, 복식경기로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되며 코로나19로 인해 무관중경기로 진행된다. 주최측은 시민들에게 현장 열기를 느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대한테니스협회TV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 할 계획이다.

 

오산시는 코로나19 상황에서 개최되는 만큼 경기장 출입 관리 및 통제(코트 내 선수, 심판 외 출입 금지) 등 코로나19 대응 체계를 마련해 운영하고, 구급차와 응급구조요원이 상시 대기하고 간호사를 배치해 부상으로부터 안전한 대회가 될 수 있도록 행정지원을 강화했다.

 

선진국형 스포츠 활성화를 목표로 지역 내 우수선수 발굴과 육성에 아낌없는 지원을 하고 있는 오산시는 이번 대회가 시민의 관심 속에 성공적인 대회가 될 수 있도록 대회 분위기를 조성하는 등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 “2021년 경기뉴스광장 최고 뉴스를 뽑아주세요”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