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버스 이용하며 불편한 점 '큐알코드'로 간편하게 신고하세요

버스에 부착된 큐알코드 스캔하면 새올전자민원창구 화면으로 자동 연결

양희상 기자 | 기사입력 2021/02/23 [08:26]

수원시, 버스 이용하며 불편한 점 '큐알코드'로 간편하게 신고하세요

버스에 부착된 큐알코드 스캔하면 새올전자민원창구 화면으로 자동 연결

양희상 기자 | 입력 : 2021/02/23 [08:26]

[경인데일리] 수원시 시내·마을버스에서 버스를 이용하며 겪은 불편한 점을 큐알(QR)코드를 활용해 신고할 수 있다.

 

 

수원시는 최근 시내·마을버스 1223대에 큐알코드가 인쇄된 스티커를 부착했다. 스마트폰으로 큐알코드를 스캔하면 ‘수원시 새올전자민원창구’로 연결돼 간편하게 민원을 신청할 수 있다. 

 

한 시민이 국민신문고에 “버스 내에 QR코드를 설치해 이용객의 불편·개선사항을 즉시 청취하고, 의견을 수렴하자”고 제안했고, 수원시가 제안을 반영해 QR코드 스티커를 제작했다. 

 

수원시 대중교통과 관계자는 “큐알코드를 이용하면 편리하게 버스 관련 민원을 신청할 수 있다”이라며 “신속히 민원을 처리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지난해 수원시에 접수된 버스 관련 불편 신고 민원은 4391건이다. ‘정류소 무정차’가 1814건으로 가장 많았고, ‘불친절’ 751건, ‘승차 거부’ 211건이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 제조업 사업장 중심으로 외국인 확진 증가.. 역학조사·방역조치 강화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