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 '제2차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지급 위한 2021년도 제1회 추경 심사 완료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제2차 경기도재난기본소득 예산 1조 3624억 심사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1/26 [13:12]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 '제2차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지급 위한 2021년도 제1회 추경 심사 완료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제2차 경기도재난기본소득 예산 1조 3624억 심사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1/01/26 [13:12]

[경인데일리]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위원장 김판수)는 지난 25일 제349회 임시회 제1차 상임위원회에서 제2차 재난기본소득 지급을 위한 ‘2021년 제1회 추가경정 예산안’에 대한 심의를 진행했다.

 

 

이번 예산안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지역경제지표 하락과 가계 소비활동이 위축 등, 도내 경기 침체가 지속됨에 따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제2차 재난기본소득 지급하고자 심사하게 됐다. 

 

이날 안전행정위원회는 재난기본소득 지급 홍보 등 운영에 6억 8천만 원, 재난기본소득 지급에 1조 3천5백억 원 등 총 1조 3522억 3천4백만 원의 세출예산을 의결했다. 

 

김판수 안전행정위원장은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어 하루 빨리 재난기본소득을 지원해야 필요가 있다”면서도, “다만, 현재 3차감염이 누그러지고 있으나, 언제든지 다시 유행할 수 있는 만큼, 집행부에서는 방역 상황을 고려해 지급시기를 신중하게 결정할 것”을 주문했다.

 

한편, 상임위를 통과한 조례안과 예산안은 오늘 예결위를 거쳐 본회의에서 의결될 예정이며, 이후 집행시기 조정을 거친 뒤, 1차와 동일하게 1인 당 10만 원의 소멸성 지역화폐로 지급될 계획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 외국인 노동자·외국인 고용 사업주 대상 코로나19검사 실시 행정명령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