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그린환경센터, ‘2020년도 폐기물처리시설 운영평가’ 최우수 시설 선정

소각여열 활용해 29,554세대에 난방 공급.. 연 22억 원 수익 달성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1/08 [09:46]

화성시 그린환경센터, ‘2020년도 폐기물처리시설 운영평가’ 최우수 시설 선정

소각여열 활용해 29,554세대에 난방 공급.. 연 22억 원 수익 달성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1/01/08 [09:46]

[경인데일리] 화성시 그린환경센터가 ‘2020년도 폐기물처리시설 운영실태평가’에서 최우수 시설로 선정돼 환경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환경부가 주관한 이번 평가는 전국의 공공폐기물처리시설 659개를 대상으로 환경성, 기술성, 경제성 등 시설 운영 전반에 대한 평가로 진행됐다. 

 

최우수 시설로 선정된 화성시 그린환경센터는 단순히 폐기물 처리를 넘어 에너지 재생산 능력을 보여주는 에너지회수효율이 93%를 기록하며 독보적인 시설운영 능력을 인정받았다. 

 

소각여열을 활용해 향남 1, 2지구, 남양 뉴타운지구 등 총 29,554세대에 지역난방을 공급, 연간 22억 원의 수익을 달성 중이며, 전력 판매수익도 6억 4천만 원에 이른다. 

 

또한 수익금 중 일부를 매년 지역 주민을 위해 사용하고, 주민감시요원이 폐기물  반입검사에 참여하도록 하는 등 주민친화적 운영 노력도 인정받았다.

 

박윤환 환경사업소장은 “위생적인 처리와 기술력, 주민과의 소통이 빛을 발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오산시,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공직자 사랑의 헌혈운동' 전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