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2021년 녹색건축물 조성 지원사업’ 대상 모집.. 2월 한 달간 접수

"노후주택, 친환경 녹색건축물로 고쳐지을 수 있어"

박진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1/08 [09:05]

수원시, ‘2021년 녹색건축물 조성 지원사업’ 대상 모집.. 2월 한 달간 접수

"노후주택, 친환경 녹색건축물로 고쳐지을 수 있어"

박진영 기자 | 입력 : 2021/01/08 [09:05]

[경인데일리] 수원시가 ‘2021년 녹색건축물 조성 지원사업’ 대상자를 모집한다.

 

 

‘녹색건축물 조성 지원사업’은 노후화된 건축물을 신·재생에너지 사용 비율을 높이고, 온실가스 배출을 최소화하는 ‘녹색건축물’로 고쳐 짓는 비용의 일부(총공사비의 50%)를 지원하는 것이다. 

 

지원 대상은 사용 승인을 받은 후 15년 이상 지난 단독·다가구주택, 상가(연면적 660m² 이하), 150세대 이하 다세대·연립주택 등이다. 

 

▲내·외부 단열공사 ▲창호 공사(단열 성능이 우수한 창호로 교체 등) ▲LED(발광 다이오드) 전등 교체 ▲(바닥) 온수난방 패널 설치 등을 할 때 비용을 지원받을 수 있다. 

 

수원화성역사문화환경 보존지역, 도시재생활성화지역, 주거환경관리사업구역에 포함된 지역은 최대 2000만 원, 그 외 지역은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올해 사업 예산은 4억 원이다. 

 

대상자는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녹색건축물 조성 심의위원회에서 사업의 적정성, 건축물 노후도·규모 등을 평가해 선정한다. 결과는 4월 중으로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지원 신청서 등을 작성해 2월 1~26일 수원시청 건축과 녹색건축팀(수원시 팔달구 효원로 241, 수원시청 별관 3층)으로 등기우편 또는 방문 신청하면 된다. 

 

수원시 홈페이지(www.suwon.go.kr) ‘공고/고시/입법예고’에 게시된 ‘2021년 녹색건축물 조성 지원사업 모집공고’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수원시 건축과 관계자는 “노후주택을 친환경 녹색건축물로 고쳐 지으면 난방비용도 절약하고, 환경오염도 줄일 수 있다”면서 “에너지 효율을 개선하기 위한 이번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달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이동
메인사진
오산시,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공직자 사랑의 헌혈운동' 전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